김보성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위해 마스크 기부”…셀프 미담 [MK★TV컷]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노을 기자

‘라디오스타’ 김보성이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 기부 등 셀프 미담을 방출한다.

오는 19일 오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연출 최행호)는 김보성, 김광규, 임은경, 장수원이 출연하는 ‘얼음~땡!’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의리의 사나이’ 김보성이 셀프 미담을 방출한다. 검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의리!”를 외치며 등장한 그는 최근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해당 마스크를 기부한 사실을 밝혀 감탄을 모았다는 후문이다.



이어 김보성이 의리 때문에 오른쪽 눈이 실명될 뻔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한 아이에게 오른쪽 눈을 맞아 찰나의 순간 앞이 캄캄했다는 것. 그러나 정작 이 아이 때문에 통곡한 사연을 털어놔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돼지 뼈 씹다가 이 9개가 날아간 사연은 물론 예능 찍다 응급실 간 사연까지 아낌없이 털어놔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의리 넘치는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 남다른 무대 장악력으로 현장을 들썩이게 했다고 전해진다.

그런가 하면 김보성이 본업인 연기 활동에 대한 의욕을 드러낸다. “왜 연기를 안 하냐?”라는 질문에 솔직하게 “하고 싶다!”라고 답한다. 긴 대사를 소화 못 한다는 소문에도 적극 해명하며 끊임없이 자기 어필을 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이번 주 스페셜 MC로 김승현이 함께한다. 달달한 러브스토리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던 그가 결혼 후 더욱더 행복해진 모습으로 돌아온다. 아내의 든든한 응원을 받았다는 그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높아진다. sunset@mkculture.com

오또맘, 비키니 사진 도용 계정에 분노 폭발
‘무도 출연’ 의사 김현철 사망…향년 45세
모델 최소미, 핑크빛 섹시 비키니 영상 화제
휘성, 상습적 프로포폴 의혹에 이틀째 침묵
‘머슬퀸’ 이연화, 넘치는 볼륨과 눈부신 미모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