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 드라큘라’ 이주빈, 지일주와 이별 회상 “내가 꿈이 있어 좋다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안녕 드라큘라’ 이주빈이 지일주와의 이별을 회상했다.

17일 오후 첫 방송된 JTBC 드라마 페스타 ‘안녕 드라큘라’에는 서연(이주빈 분)이 1년 전 연인과 헤어질 당시를 떠올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연은 전 남자친구인 상호(지일주 분)을 횡단보도에서 목격했다.



그는 1년 전 그 날을 떠올렸다. 상호는 “혹시 내 물건 있으면 연락하지 말고 버려. 필요 없어서 안 챙긴 거니까”라며 서연에게 이별을 고했다.


서연은 눈물을 쏟으며 “너 정말 잔인하다. 오늘 우리 만난지 5년 되는 날이야”라고 말했다.

이에 상호는 “너무 모든 거에 의미부여하지 마”라며 “넌 네 생각만 하잖아. 우리가 함께 할 방법들, 계속 말한 거 같은데 넌 단 한 번도 진지하게 받아들인 적 없어”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그는 인디밴드 보컬인 서연의 직업을 언급했다. 서연은 “언제는 내가 꿈이 있어 좋다며”라고 되물었다. 그러자 상호는 “그건 어렸을 땐 괜찮았지. 어렸을 땐”이라고 차갑게 답했다. jinaaa@mkculture.com

오또맘, 비키니 사진 도용 계정에 분노 폭발
‘무도 출연’ 의사 김현철 사망…향년 45세
모델 최소미, 핑크빛 섹시 비키니 영상 화제
휘성, 상습적 프로포폴 의혹에 이틀째 침묵
‘머슬퀸’ 이연화, 넘치는 볼륨과 눈부신 미모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