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 “세 번째 호흡 박신혜, 성실한 전종서 매력적”(콜)[MK★현장]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신사동)=김노을 기자

배우 김성령이 영화 ‘콜’로 연기 호흡을 맞춘 박신혜와 전종서에 대해 칭찬했다.

16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콜’ 제작보고회가 열린 가운데 이충현 감독과 배우 박신혜, 전종서, 김성령, 이엘이 참석했다.

이날 김성령은 박신혜에 대해 “드라마 ‘상속자들’ ‘미남이시네요’에 이어 이번 영화로 세 번째 호흡을 맞춘다. 처음으로 모녀 역할인데 작품을 함께 해서라기보다도 늘 (박)신혜는 딸 같다”고 각별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큰 아들이 (박)신혜가 TV에 나오면 그렇게 예쁘다고 하더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신혜는 “제가 어릴 때부터 선배님의 첫째 아드님이 저를 좋아한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면서 “(김)성령 선배님은 든든하게 의지가 많이 된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김성령은 또 “전종서를 영화 ‘버닝’에서 처음 보고 반항적인 이미지가 컸다. 성실할 것 같지 않았다. 그런데 굉장히 성실해서 놀랐을 정도다”고 털어놔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sunset@mkculture.com

오또맘, 비키니 사진 도용 계정에 분노 폭발
‘무도 출연’ 의사 김현철 사망…향년 45세
모델 최소미, 핑크빛 섹시 비키니 영상 화제
휘성, 상습적 프로포폴 의혹에 이틀째 침묵
‘머슬퀸’ 이연화, 넘치는 볼륨과 눈부신 미모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