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영화제작자 “내 영화 표절한 ‘기생충’”…황당무계 주장 쏟아내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노을 기자

아카데미 시상식 4관왕에 오르며 국내외 영화사에 새 역사를 쓴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황당무계한 표절 논란에 휩싸였다.

15일(현지시간) 인디아투데이는 “1999년 영화 ‘민사라 칸나’를 제작한 PL 테나판이 ‘기생충’이 자신의 영화를 표절했다며 소송을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영화제작자는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아카데미가 치러진 후 ‘기생충’을 관람했는데 우리 영화의 내용과 유사하다”며 “현재 첸나이 소재 변호사와 논의를 마쳤으며, 국제 변호사를 선임해 수일내 고소 진행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생충’은 지난달 말 인도에서 개봉했다. 이후 일부 인도 관객들은 가족 전원이 한 집에 취직하는 ‘기생충’의 설정이 ‘민사라 칸나’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기생충’과 ‘민사라 칸나’가 담은 테마는 전혀 다르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인디아투데이는 “가족 구성원 모두가 한 집에서 일한다는 설정만 비슷할 뿐 등장인물의 동기는 전혀 다르다”고 꼬집었다. sunset@mkculture.com



신재은, 파격 노출 비키니 입고 자전거 주행
휘성 약물 직거래 영상공개 "주사기·약병이.."
이예진, 글래머 비키니 화보·영상 공개
정부, 김재중 코로나 거짓말에 “SNS 신중하라”
미스맥심 엄상미, 남다른 애플힙과 넘치는 볼륨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