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축구연맹 “한국, 기생충 이어 손흥민이 새 역사” [토트넘 아스톤빌라]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국제축구연맹(FIFA)이 토트넘 아스톤빌라전으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통산 50골을 달성한 공격수 손흥민(28)을 축하했다.

FIFA는 17일(한국시간) SNS에 “이번 달 오스카에서 역사가 만들어지더니 손흥민이 한국을 위해 ‘아시아인 첫 EPL 50득점이라는’ 또 하나의 역사를 만들었다. 축하한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오스카’는 미국 아카데미 영화 시상식 트로피를 뜻한다. FIFA는 지난 10일 봉준호(51) 감독이 영화 기생충으로 제92회 아카데미 작품상·감독상·각본상·국제영화상을 석권한 것을 언급한 것이다.



손흥민은 17일 후반 추가시간 극장골 포함 EPL 50, 51번째 득점으로 토트넘 아스톤빌라전 3-2 역전승을 이끌었다.


FIFA는 “한국의 영웅은 토트넘에서 EPL 50골을 달성하며 행복한 날을 보냈다”라며 손흥민을 치하했다.

dan0925@maekyung.com

오또맘, 비키니 사진 도용 계정에 분노 폭발
‘무도 출연’ 의사 김현철 사망…향년 45세
모델 최소미, 핑크빛 섹시 비키니 영상 화제
휘성, 상습적 프로포폴 의혹에 이틀째 침묵
‘머슬퀸’ 이연화, 넘치는 볼륨과 눈부신 미모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