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그래프 “류현진 9승·ERA 3.77 예상…1선발 합당”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성범 기자

미국 야구통계사이트 ‘팬그래프닷컴’이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의 2020시즌 메이저리그(MLB) 성적을 예측했다. 2019년보다 성적은 떨어지겠지만 1선발감이라고 평가했다.

‘팬그래프닷컴’은 매년 ZiPS(SZymborski Projection System) 예측 시스템으로 차기 시즌 성적을 전망한다. 14일(한국시간)에는 토론토 블루제이스 선수들의 2020 MLB 성적을 예상했다. 류현진은 143⅓이닝 9승 7패 평균자책점(ERA) 3.77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2019년 182⅔이닝 14승 5패 ERA 2.32 성적을 감안하면 박한 평가다. ‘팬그래프닷컴’은 “ZiPS는 류현진이 다시 한번 평균자책점 타이틀을 위협할 거라고 확신하지 못했다. 대신 블루제이스의 1선발은 합당하다고 자신했다”라고 밝혔다.



실제로 나머지 선발 자원으로 꼽히는 투수들은 류현진보다 더 나쁜 평가를 받았다. 태너 로어크(34)는 152⅓이닝 10승 9패 ERA 4.43, 체이스 앤더슨(33)은 131⅓이닝 6승 7패 ERA 4.73, 맷 슈메이커(34)는 70⅔이닝 5승 5패 ERA 4.46 성적을 거둘 것으로 평가됐다. 5선발 경쟁이 예상되는 야마구치 순(33)은 144이닝 8승 9패 ERA 4.69였다.


류현진은 2년 연속으로 부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ZiPS가 계산한 2019시즌 류현진 예상 성적은 88이닝 6승 5패 ERA 3.89였다. 부상 이력과 30대에 접어드는 나이가 근거가 됐지만, 류현진은 MLB ERA 전체 1위와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 2위로 보기 좋게 예상을 뒤집었다.

‘팬그래프닷컴’은 지난 1월25일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2020 MLB 성적을 151⅓이닝 10승 10패 ERA 4.46으로 예측하기도 했다. mungbean2@maekyung.com

최현석 딸 최연수, 파격 시스루…글래머 섹시녀
배우 이솔이, #박성광 예비신부 #이웃의 수정씨
맥심 모델 신재은 아찔한 비키니…폭발적 볼륨
김정균♥정민경 6월 결혼…러브스토리 공개
오채원, 비키니 그랑프리 우승자다운 볼륨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