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호, ‘사랑의 불시착’ 캐스팅…현빈·손예진 압박하는 국정원 役(공식)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배우 한동호가 ‘사랑의 불시착’에 캐스팅됐다.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배우 한동호가 출연을 확정, 최종회를 앞두고 고조된 극의 분위기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한동호는 극 중 국정원 소속 요원으로 분해 리정혁(현빈 분)과 윤세리(손예진 분)를 압박하며 스토리에 무게를 싣는다.



대한민국으로 넘어온 북한군 리정혁과 윤세리의 관계를 밝혀내는 과정에서 예리한 눈빛을 번뜩일 한동호의 활약에 기대가 쏠린다.


한동호는 지난 2019년 tvN ‘왕이 된 남자’에서 호위무사 한일회 역을 맡아 묵직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굵은 선을 자랑하는 마스크와 특유의 카리스마로 시청자들의 뇌리에 각인된 한동호가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어떠한 연기 변신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jinaaa@mkculture.com



현아, 속옷 화보 공개…명불허전 섹시
아이유, 악플러 고소 후 순차적 처벌 중
미스맥심 이아윤, 파격적인 원피스…넘치는 볼륨
임현주 아나운서 ‘노브라 생방송’…“자유롭다”
모델 신재은, 가슴골 드러낸 누드톤 드레스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