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데이비드 베컴 만났다…“전설과 함께해 영광”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축구 전설 데이비드 베컴(45)을 만났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베컴과 같이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 내용에 “전설과 함께 시간을 보내 영광이다”라고 적었다.

베컴도 댓글로 “친구, 만나서 반가웠어”라고 남겨 눈길을 모았다.



현역 시절 베컴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레알마드리드, LA갤럭시, AC밀란, 파리 생제르맹에서 활약했으며 리그 8회와 챔피언스리그 1회를 우승했다. 1999년에는 맨유의 트레블(리그·챔피언스리그·FA컵 우승)을 이끌며 발롱도르와 국제축구연맹(FIFA) 올해의 선수에서 2위에 올랐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48·아르헨티나) 전 토트넘 감독도 손흥민을 ‘아시아의 베컴’이라고 치켜세웠다. 지난 7월 싱가포르에서 포체티노 전 감독은 “손흥민의 아시아 인기가 얼마나 큰지 알 수 있었다. 그야말로 우상이다. 농담이지만 베컴과 비교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겨울 휴식기를 끝내고 16일 오후 11시 아스톤 빌라와 2019-20시즌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른다. dan0925@maekyung.com

현아, 속옷 화보 공개…명불허전 섹시
아이유, 악플러 고소 후 순차적 처벌 중
미스맥심 이아윤, 파격적인 원피스…넘치는 볼륨
임현주 아나운서 ‘노브라 생방송’…“자유롭다”
모델 신재은, 가슴골 드러낸 누드톤 드레스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